티스토리 뷰

이정미, 의원총회 모두발언


이정미의원총회 모두발언

 

일시 : 2019년 9월 17일 오전 09시 30

장소 본청 223


(교섭단체 대표연설 무산 관련)

오늘부터 예정된 교섭단체 대표연설이 조국 장관 출석 문제로 무산됐습니다피의자 장관 출석에 반대해 대표 연설을 할 수 없다니소가 웃을 일입니다지난 4월 불법과 폭력으로 국회를 난장판으로 만들어 놓고도 경찰 조사조차 거부하며 버티고 있는 59명의 피의자들을 보유한 정당이 할 소리는 아닌 듯 합니다.

 

어제 제1야당 대표가 삭발을 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습니다과연 이렇게까지 해야 할 인지언제까지 조국 수렁에서 빠져있을 것인지국민은 묻고 있습니다청문회가 끝난 지금까지도 정국이 온통 조국’, ‘조국’. 참으로 부끄러운 뒤끝정치입니다.

 

조국으로 한 몫을 단단히 챙기겠다는 정치적 한탕주의에 민생마저 무너뜨리고 있습니다삭발도 좋고 장외투쟁도 좋습니다그러나 국회를 정상적으로 운영하고 민생을 챙기는 일을 훼방 놓지는 마십시오조국 사태로 드러난 우리 사회의 불평등과 불공정의 현실을 바로 잡는 것이 우선입니다조국 장관의 가족 문제는 검찰 수사에 맡겨두고국회는 의사일정을 조속히 합의하고 민생에 전념해야 할 것입니다.

 

(톨게이트 불법파견 관련)

한국도로공사 톨게이트 노동자들의 농성이 일주일을 넘기며 장기화 되고 있습니다사태 장기화의 원인은 법원 판결에도 직접고용을 거부하고 있는 이강래 사장을 비롯한 도로공사 사측에 있습니다특히 도로공사 사측은 판결을 받은 300명만 직접 고용하겠으니 나머지 1200명은 판결을 받아오라는 식으로 고용책임을 회피하고 있습니다. 9년 전 현대자동차가 사내하청 불법파견 판결에 보였던 태도와 완전히 똑같습니다현대차의 이런 태도로 현장에서 얼마나 많은 갈등 비용을 치러야 했는지는 더 설명할 필요도 없습니다그런데 모범적 사용자가 되어야할 공공기관이 재벌과 똑같은 행태를 보이고 있어참으로 개탄스럽습니다.

 

어제 청와대 고민정 대변인은 청와대 내에서 톨게이트 직접 고용 문제와 관련해 아무 논의가 없다고 브리핑했습니다여성 노동자장애인 노동자들의 처절한 외침이 그저 소음으로 취급되는 나라에서 어찌 노동 존중이 가능하겠습니까공공기관이 법을 지키는 문제입니다청와대는 이제라도 문제해결에 책임을 지고 나서야 합니다.

 

고용노동부에게도 요구합니다현재 도로공사는 재판과는 별개로 불법파견으로 고발되어고용노동부가 검찰로부터 사건을 이첩 받은 상태입니다고용노동부는 불법파견 사업장에 대한 압수수색사장 소환 조사특별근로감독행정지도 등 정당한 수사권과 행정권을 발휘하여 불법을 조속히 끝내야 할 것입니다.

Recent Comments

  • 프로필사진

    최진수

    2019.09.18 18:06

    안녕하십니까 ?
    저는 오늘 추혜선 의원님 사무실에 사전예약도 없이 전라북도 고창에서 새벽밥 먹고 기차 타고 힘들게 의원회관에 도착해서 무례하게 의원님 시무실에 방문했던 고창대리점 최진수 입니다
    문전박대를 당하고 국회 방호과 직원들에게 들려나올때까지 저는 국회의원이 이렇게 만나기가 힘들줄은 몰랐습니다
    선거때는 보내지마라고 하는데도 문자를 하루에 수십통씩 보내고 찾아오지마라고 하는데도 예약도 없이 찾아오시고 하던데
    의원이 되시고 나서는 국민이 찾아뵐려고 하는데도 예약해야하고 사전 예약이 없다고 보좌진 들이 문전박대를 하시는 의원님의 보좌진들 참 대단하시군요
    저는 기필코 지켜보겠습니다
    시간이 지나고 있고 선거는 또 있습니다
    그후에도 그분들 과 추혜선 의원님 께서는 그곳 높은곳 아무나 들어갈수 없는 그곳에 계실련지
    아무쪼록 담번 총선에서도 그곳에 계시기를 기대해봅니다
    저는 정의당 추혜선 의원실 513호 에서 국회 방호과 직원들에 의하여 끌려나온 남양유업 고창대리점주 최진수 입니다
    부디 건승하십시요
    국회의원이 없으면 보좌진들이 의원을 대신하여 민원도 들어주고 해결 노력도 기울이는게 보좌진들의 역할이라고 봅니다
    저는 오늘 무척 수치심과 부끄러움을 느끼고 지금 기차를 타고 내려갑니다
    제 가슴 깊이 세기겠습니다
    추혜선 안양동안을 지역위원장
    내년 총선을 기다리며 최대한 의원님 지역구에 지인 한명이라도 찾아보고 친척들 한분이라도 찾아보겠습니다
    보좌진들의 또다른 갑질을 느끼고 내려가는 기차에서 이렇게 적어봅니다
    2019.9.18. 17:49